default_setNet1_2

박지원 " 앞으로 정치라는 政자도 올리지 않겠다"

기사승인 2020.07.03  16:09:22

공유
default_news_ad1

   
▲ 박지원 국정원장 내정자
[심일보 대기자] 박지원 국정원장 내정자가 "국정원 개혁에 매진하겠다."며 지명 소감을 밝혔다.

박지원 내정자는 3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감사하다. 국정원장 후보자로 내정되었다는 통보를 청와대로부터 받았다."며 "만약 소정의 절차를 거쳐 공식 임명 받으면 각오를 밝히겠지만 먼저 제가 느낀 최초의 소회를 밝힌다."고 했다.

이어 박 내정자는 "역사와 대한민국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님을 위해 애국심을 가지고 충성을 다 하겠다."며 "앞으로 제 입에서는 정치라는 政자도 올리지도 않고 국정원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며 국정원 개혁에 매진하겠다."고 지명 의지를 피력했다.

그러면서 "SNS 활동과 전화 소통도 중단한다"면서 "후보자로 임명해 주신 문재인 대통령님께 감사드리며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님과 이희호 여사님이 하염없이 떠오른다."고 밝혔다.

심일보 기자 jakysim@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ad28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