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진중권 "MBC가 윤석열 구했다...녹취록이 '이재명 욕설' 다시 불러"

기사승인 2022.01.24  10:17:39

공유
default_news_ad1
   
▲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김민호 기자]진중권 전 동양대학교 교수가 최근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의 지지율이 상승한 것에 대해 “MBC가 나라까지는 몰라도 윤석열을 구한 것은 확실해 보인다”고 풀이했다. 
 
지난 23일 진 전 교수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네거티브에 가장 불리한 후보가 용감하게 네거티브에 몰빵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진 전 교수는 “(김건희 녹취록으로) 왜 이미 잊힌 욕설 녹취록을 다시 불러냈나”라고 언급했다. 
 
   
 
최근 한국경제신문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유권자들은 ‘이재명 후보의 욕설 파일’이 ‘김건희의 7시간 통화’보다 대선에 악재라고 밝혀졌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민호 기자 jakysim@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